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

제주도서관

검색열기

제주도서관

비대면 독서 · 문화

메인페이지 비대면 독서 · 문화 책 속 문장 - 관계를 읽는 시간


RSS 새창 열기

책 속 문장

  • 작성자자료지원부
  • 작성일2020-06-08
  • 조회수204

제목관계를 읽는 시간



□ 서명 : 관계를 읽는 시간

□ 저자 : 문요한

□ 발행 : 더퀘스트

□ 청구기호 : 189.2-문66관



초기 심리학자인 알프레드 아들러는 "인간의 고민은 전부 인간관계에서 오는 고민이다"라고까지 했다.

정말 그렇다.

문제는 그렇게 고통스럽다고 하면서도 그 관계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사람들이 대다수이며,

설사 벗어나더라도 또 다른 사람을 만나 비슷한 관계방식을 되풀이한다는 것이다.

인간은 본능적으로 즐거움을 좇고 고통을 피하는데 왜 인간관계에서만큼은 고통을 놓아주지 못할까?

서로의 행복을 바란다는데 왜 정작 누구도 행복하지 않고 서로 고통만 주고받을까?


(중략)


왜 그럴까? 그것은 '관계의 틀' 때문이다.

일정한 모양의 빵을 계속 구워내는 빵틀처럼 인간관계에는 틀이 있다.

이 틀로 말미암아 우리는 서로 다른 사람을 만나더라도 비슷한 관계방식을 되풀이한다.

문제는 그 기본 틀이 어린 시절에 만들어졌다는 점이다.

이 기본 틀은 '아이-어른'의 관계에서 만들어진 것이기에 '어른-어른'의 관계에는 맞지 않는다.

우리는 어른이 되면서 '아이-어른'의 관계틀을 '어른-어른'의 관계틀로 바꿔야 한다.

하지만 어린 시절 관계 손상을 겪은 사람들의 기본 틀은 잘 바뀌지 않는다.